로또명당이라 정부가 길까지 넓혀줍니다?!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와 기흥구를 잇는 국지도 23호선에는 유독 차량이 몰리는 곳이 있다.

기흥구 보라동 통미 마을삼거리에서 스타벅스를 지나는 220여 m 구간이다. 평일에도 차량정체가 심하지만, 특히 금요일 오후만 되면 도로가 주차장으로 변할 정도로 꽉 막히고 있다.

날이 갈수록 이렇게 정체가 심해지자 근처에 사는 주민들은 생활하는데 여간 불편한 것이 아니였다.

결국 "상급 정체 문제를 해결해 달라"는 주민 민원이 빗발치자 최근 용인시가 도로를 넓히기로 결정했다. 도대체 무슨 일이길래 정부까지 나서서 도로를 넓혀 주기로 했는지 알아보자.

이 구간 중간을 자세히 보면 로또 판매점이 보인다.

그런데 입구 상단을 보니 "1등 19번, 2등 68번 당첨"이라고 쓴 현수막이 붙어있을 정도로 '로또 명당'으로 유명해진 곳이다.

 
 


로또에 관심이 있는 사람은 알겠지만 로또 판매점 한 곳에서 1등이 19번이나 나온 것은 극히 드문 경우다. 이는 전국 로또 판매점 7,000여 곳 중 0.2%에 해당하는 것이다.

로또명당으로 소문이 나자 전국에서 몰려드는 차량으로 극심한 교통 체증이 빚어지는 일이 생겼던 것이다.


매일 편도 3차로 가운데 1개 차로를 복권을 사기 위한 차량이 길게 늘어지자 결국 현장에는 교통경찰까지 출동하는 사태가 일어났다.

이렇게 상황이 심해지자 용인시는 예산 2억 원을 들여서 2021년 하반기까지 163m의 감속 차로를 시공해서 로또 판매소 앞 도로를 넓히기로 결정했다.

용인시는 로또 판매소를 위한 것이 아니고 민원을 해결하기 위해 어쩔 수 없는 선택이라고 했다.

도로가 넓어지면 어떤 일이 일어날까?

 
 


당연히 이렇게 도로가 더 넓어지면 로또 사러 오는 사람들은 더 많아질 것이다. 그러면 함박 웃음을 짓는 사람은 바로 로또 판매점 주인이다.


그 이유는 로또를 팔 때마다 판매 수수료를 챙길 수 있기 때문이다. 로또 판매점이 돈을 버는 방법은 로또 판매를 대행해주는 대신 정부로부터 판매 수수료를 받는 방식이다.

로또 판매점이 1,000원 어치를 팔면 55원을 가져간다. 즉 로또 판매 수수료는 5.5%다.

1만원어치 로또를 팔면 550원을 가져가는 셈인데 하루에 로또 100만원 어치를 팔면 5만 5,000원을 수익금이 생긴다.

 
 


현재 전국에는 7,000여 개의 로또 판매점이 있다. 판매점 당 연평균 약 3,700만원 정도의 수익을 내는 것으로 알려졌는데 손님들이 얼마나 오는지에 따라 로또 판매점의 수익은 일정하지 않고 천차만별이다.


그래서 우리가 알고 있는 '로또명당'이라 소문난 판매점들의 수익금은 우리의 상상을 뛰어 넘을 수 있다. 이런 이유 때문인지 로또 판매점들 사이에서는 '로또 1등을 배출하는 게 로또 1등에 당첨되는 것보다 낫다'는 말이 있다.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2020년 기준 로또 복권이 하루 평균 130억원씩 팔린 것으로 집계됐다. 연간으로 따진다면 4조 7,450억원이다. 이 중 5.5%인 2,609억 7,500만원이 전국 로또 판매점의 수익으로 돌아간 셈이다.

 
 
로또판매점 자격요건

로또 판매점은 아무나 할수 있는 건 아니다. 로또가 도입된 2000년대 초반에는 일반인들도 판매권을 딸 수 있었으나 지금은 불가능하다.

■ 신청조건
○ 첫째로 대한민국 국적 보유자로 만 19세 이상이어야 한다.
○ 둘째로 복권 및 복권기금법에 따라 정해진 우선계약대상자와 국민기초생활보장법 상 차상위계층이어야만 한다.

우선계약대상자는
△ 국민기초생활 수급자
△ 한부모가족의 세대주
△ 장애인
△ 독립유공자와 그 유족 또는 가족  등이 있다.

■ 모집 공고는 기획재정부 복권위원회와 수탁사업자인 동행복권에서 인터넷으로 낸다.
■ 자격 심사를 통과한 신청자는 6개월 이내에 복권판매가 가능한 영업장을 소유 또는 임차해야 한다.
■ 판매점 규모에 있어 제한은 따로 없다. 다만 신규 판매점 개설에 따른 거리제한 기준은 있다. 상권, 도시, 도로 등의 유형마다 기준 거리가 다르다.
■ 개설할 판매점의 위치는 반드시 동행복권과 협의 후 동행복권의 승인을 받아야 한다.
■ 선정된 로또 판매점은 1년 마다 해당 심사를 통해 재계약 여부를 결정한다.

반응형
그리드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