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진유리 버리는 법은 깨진유리 양에 따라 쓰레기 봉투가 달라요!

반응형
깨진유리 버리는 법은 양에 따라
깨진유리가 양이 작으면 일반쓰레기 봉투
깨진유리가 양이 많으면 특수규격마대봉투

사람이 생활을 하면서 각종 생활쓰레기가 나옵니다. 그 중에 깨진 유리는 다른 쓰레기와 달리 그 양에 따라 일반종량제 쓰레기 봉투와 특수 규격마대 봉투로 버리는 법이 다른데요. 깨진유리 버리는 법과 기타 다른 생활쓰레기 버리는 방법에 대해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반응형

 

● 깨진 그릇, 깨진 유리 많다면→특수 규격 마대 봉투에 배출 

깨진 그릇, 깨진 유리는 버리기 참 난감하죠. 일반쓰레기가 맞나 싶기도 하고 쓰레기봉투가 찢어질까 봐 걱정되고요.

 

깨진 그릇이나 유리는 재활용이 되지 않기 때문에 신문지, 두꺼운 종이, 뽁뽁이 등으로 잘 싸서 일반쓰레기 종량제 봉투에 버려야 하는데요. 쓰레기봉투 겉면에 '깨진 유리' '칼날 조심'이라고 표기해 수거하는 분들이 다치지 않도록 메모를 남기면 좋습니다.

깨진 유리의 양이 많다면 가정특수 쓰레기를 버리는 특수 규격 마대 봉투를 따로 구매해 배출해야 하는데요.

 

내열 유리와 도자기, 사기그릇, 화분 등도 특수 규격 마대에 버려야 해요. 안 타는 쓰레기와 달리 옷, 인형, 장난감, 목재, 도배지 등 타는 쓰레기는 일반쓰레기 종량제 봉투가 아닌 가정특수 쓰레기 종량제 봉투에 담아 버려야 하니 반드시 구분해 주세요.



● 부직포 가방·과일 보자기→일반쓰레기 분류 후 종량제 봉투에

묵직한 선물세트를 담아도 찢어지지 않고 제법 튼튼한 부직포 가방은 물건을 담는 쇼핑백 용도로 재활용하면 좋은데요.

 

너무 많아서 쓰레기로 버려야 할 때도 있죠. 재활용이 가능한 비닐류로 오해하기 쉬운 부직포 가방은 사실 재활용할 수 없는 품목이라 일반쓰레기 종량제 봉투에 넣어서 버려야 해요.

과일 등을 포장하는 각종 보자기도 마찬가지인데요. 재활용되지 않기 때문에 일반쓰레기 종량제 봉투에 담아 버려야 합니다. 보자기는 아이들 놀잇감으로도 제격인데요.


● 아이스팩→일반쓰레기 분류 후 종량제 봉투에

굴비 소고기 등 신선식품과 함께 오는 아이스팩(얼음팩)은 제품의 신선도를 유지하고 부패를 막아주는데요. 

 

아이스팩은 보통 물과 석유화학 제품인 고흡수성 수지로 만듭니다.

 

젤 형태인 고흡수성 수지는 미세 플라스틱의 일종인데요. 싱크대나 하수구 변기에 그냥 버리면 녹지 않아서 하수구가 막힐 수 있어요. 또 심각한 수질 오염을 초래할 수 있어 일반쓰레기 종량제 봉투에 버려야 합니다.

최근에는 환경을 생각해 물로 만든 친환경 아이스팩이 등장했는데요. 친환경 아이스팩은 가위로 잘라 물을 따라 버린 후 종이나 비닐로 분리 배출하면 됩니다.

 

300x250



● 고추장, 된장 등 소스류→일반쓰레기 분류 후 종량제봉투

냉장고를 정리하다 발견한 유통기한을 훨씬 지난 고추장, 된장을 발견할 때가 많은데요.

 

고추장, 된장 등 장류는 음식물 쓰레기로 오해하기 쉬운데요. 양이 적다면 물로 희석해서 하수구에 버려도 무방하지만 양이 많으면 터지지 않도록 잘 밀봉해서 일반쓰레기로 버려야 해요. 

우리가 버리는 음식물 쓰레기는 압착과 건조 등 가공 처리 과정을 통해 대부분 사료나 퇴비로 만들어지는데요. 장류는 염분이 많아 사료로 사용할 수 없기 때문입니다.

728x90
그리드형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